박재숙
  성경인물 / 가인, 아벨, 셋
  

가인과 아벨과 셋 - 아담의 세 아들 (창 4:1-26)

네가 선을 행하면 어찌 낯을 들지 못하겠느냐, 선을 행치 아니하면 죄가 문에 엎드리느니라. 죄의 소원은 네게 있으니  너는 죄를 다스릴지니라 " (창 4:7)

가인(CAIN, 대장장이, 소유, 얻었다)
1) 가인은 아담과 하와의 장자
2) 가인은 인류의 첫 살인자로 동생을 돌로 죽였다.
3) 가인의 직업은 농부
4) 가인은 친족과 살던 땅에서 추방당함
5) 가인은 방랑생활 후에 놋 땅에 산다.
6) 가인은 고대 도시 건설의 조상이 된다.

아벨(ABEL, 생기, 증기, 숨, 공허)
1) 아벨은 아담과 하와의 둘째 아들
2) 아벨은 인류의 첫 살인 피해자
3) 아벨의 직업은 양치는 목축업이다.
4) 신약은 아벨을 의인이라 함(마 23:35)
5) 아벨은 믿음의 사람(히 11:4)
6) 아벨은 최초의 순교자(눅 11:50)

셋(SETH, 대신(代身))
1) 셋은 아담의 셋째 아들
2) 셋은 아벨 대신의 아들
3) 셋은 아담의 장자의 축복을 받는다.
4) 셋은 105세에 에노스를 낳음
5) 셋은 912세에 죽다.
6) 셋은 여호와를 섬기는 시조가 되었다.

우리가 생각하고 함께 느껴야 할 신앙적 교훈
1. 가인이 걸어갔던 인생 길을 살펴보자(히 11:4, 창 4:9, 유 1:11)
2. 아벨의 인생은 정말 허무하였던가?
3. 셋의 자손들이 살았던 종교적 삶은 무엇인가?

결론: 인생이란 물, 수증기, 얼음의 상태로 변화되어 갑니다.
우리는 그저 한 방울의 물과 같습니다.
그런데 우리는 누구의 길을 가고 있습니까?
과거가 아닌 현재 이 시간 구원의 길을 가야 합니다.
아벨의 길, 순교의 길, 셋의 길, 후손을 위한 길을 가야 합니다.
패역하고 자기의 길, 멸망의 길에서 헤메이는 자신보다는
빛의 길을 가야 합니다(사 60:1).

[인쇄하기] 2016-04-25 10:46:47 / 210.178.101.169

이름 : 비밀번호 :   


     
  


관리자로그인~~ 전체 243개 - 현재 2/17 쪽
번호
제목
이름
파일
날짜
조회
228 박재숙 2016-05-23 592
227 박재숙 2016-05-16 1510
226 박재숙 2016-05-09 1167
225 박재숙 2016-05-02 782
224 손명목선교사 2016-04-25 536
박재숙 2016-04-25 643
222 박재숙 2016-04-18 676
221
  이별
박대형 2016-04-11 479
220 현양순집사 2016-03-20 508
219 박재숙 2016-03-18 295
218 박재숙 2016-03-08 428
217 성도 2015-12-18 663
216 박재숙 2015-12-16 410
215 박재숙 2015-12-07 394
214 박동호 첨부화일 : 2015 중등부 포스터5.jpg (10410438 Bytes) 2015-11-19 554
  [1] 2 [3] [4] [5] [6] [7]